> 커뮤니티 > 뉴스&보도
제 목 No.3353 [복지타이즈]저소득층 의료비 최대 2,000만 원 지원
글정보 Hit: 805, Date: 2014-04-02 14:07:09 작성자

자료출처 : 2013년 7월 24일 복지타임즈 김광진 기자(prnews73@daum.net) 자료입니다.

저소득층 의료비 최대 2,000만 원 지원
보건복지부 내달 1일부터 '중증질환 재난적 의료비 지원사업' 시작

정부가 보험 적용을 받지 않는 항목을 포함, 저소득층의 본인 부담 의료비를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한다.
보건복지부는 8월 1일부터 저소득층에게 선택진료비와 상급병실료 등 본인부담 의료비를 최대 2,000만 원까지 지원하는 '중증질환 재난적 의료비 지원사업'을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현재 의료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을 지원하는 것으로 '4대 중증질환 보장성 확대', '3대 비급여 제도개선 방안마련' 등에 앞서 2~3년간 최장 2015년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동일 질병 당 1회에 한해 본인부담액에 따라 의료비를 최대 2,000만 원까지, 본인부담액의 50% 이상을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대상은 암, 심장, 뇌혈관, 희귀난치성 등 138개 질환으로 입원치료 중인 저소득층 환자다.
소득이 최저생계비의 200% 이하(소득 하위 약 20%)고 본인부담 의료비가 300만 원 이상일 경우 지원 가능하다. 의료급여 수급자ㆍ차상위 계층이라도 본인부담액이 150만 원 이상이면 지원된다.
소득이 기준을 조금 넘더라도 본인부담금이 전년도 연간 소득의 20%를 초과한 경우는 심사를 통해 지원 여부를 결정한다.
단, 재산이 재산과표 기준 2억 7,000만 원 이상인 자, 생업용ㆍ장애인용 차량이 아닌 5년 미만의 배기량 3000㏄ 이상 자동차를 보유한 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한다.
지원 신청을 원하면 8월 1일부터 국민건강보험공단 지사에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복지부 콜센터(129), 건보공단 고객센터, 병원 내 사회복지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복지부 관계자는 "의료비 때문에 집을 팔고, 빚을 지거나 가계가 파탄나는 등 이른바 '재난적 의료비'로 고통받는 가구의 부담을 덜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지원 대상이라면 관련 내용을 적극 문의하고 의료사회복지사들은 이에 잘 협조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IP : 115.89.78.43
첨부파일  
프린트(일반용) 프린트(굵은글씨)


TOTAL : 23, PAGE : 1 / 3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수
23 생명터 사회복지의날 유공 대통령 표창 2019.11.08 57
22 [전국뉴스]경남은행, 생명터에 '미혼모 자.. 2017.06.21 1640
21 한부모가족인식개선 이벤트 - "한부모는 .. 2015.03.18 1540
20 “입양 활성화보다 미혼모 아이 양육 여건.. 2014.10.24 1664
19 (4)이것은 미혼모의 권리입니다. 2014.06.17 1490
18 (3)이것은 미혼모의 권리입니다. 2014.06.17 1329
17 (2)이것은 미혼모의 권리입니다. 2014.04.08 1023
16 (1)이것은 미혼모의 권리입니다. 2014.04.08 872
15 [복지타이즈]저소득층 의료비 최대 2,000만.. 2014.04.02 806
14 NC, ‘아가방 홈런존’ 적립 물품 전달 2013.12.06 1132
1 [2] [3]